광고
로고

수원시, '호매실 벚꽃거리' 음식문화거리 추가 지정

출처 : 연합뉴스 | 기사입력 2022/06/29 [10:57]

수원시, '호매실 벚꽃거리' 음식문화거리 추가 지정

출처 : 연합뉴스 | 입력 : 2022/06/29 [10:57]

수원시, '호매실 벚꽃거리' 음식문화거리 추가 지정
<이 기사는 2022년 06월 29일 11시 00분부터 사용할 수 있습니다.
고객사의 제작 편의를 위해 미리 송고하는 것으로, 그 이전에는 절대로 사용해서는 안됩니다.
엠바고 파기시 전적으로 귀사에 책임이 있습니다.>


수원시가 '호매실 벚꽃거리'(권선구 금곡로118번길 60 일원)를 '음식문화거리'로 추가 지정했다.

수원시는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고 건전한 음식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음식점이 밀집된 거리 중 일정한 요건을 갖춘 곳을 '음식문화거리'로 지정한다.

음식문화거리에는 안내판 설치, 음식문화 개선사업, 홍보 등을 지원한다.

'음식문화거리 심의위원회'가 ▲음식점 30개 이상 집단화 ▲자치기구 구성 운영 ▲거리 역사성 ▲음식문화거리 활성화 계획 적정성 등 8개 항목을 평가해 음식문화거리를 지정한다.

호매실 벚꽃음식문화거리 지정으로 수원시의 음식문화거리는 8개소로 늘어났다.

2020년 11월 장안문거북시장길, 파장천맛고을, 반딧불이 연무시장 낭만거리, 수원 금곡동 어울림상가 음식문화거리, 화성행궁 맛촌거리 등 5개소를 음식문화거리로 지정했고 지난해 6월 천천먹거리촌과 수원통닭거리를 추가 지정했다.

수원시 관계자는 "음식문화거리 지정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골목상권이 활성화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"며 "특색있는 음식문화거리가 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"고 말했다.
(끝)

출처 : 수원시청 보도자료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  • 수원시, 방과후 아동돌봄 서비스 정보 제공 플랫폼 구축
  • 수원시, '아동안전 정책제언' 27건 공개
  • 수원시 광교호수공원, 이용객 만족도 88.6점
  • 수원수목원에 국내외 자매도시 대표 식물 전시 추진
  • 수원시, '호매실 벚꽃거리' 음식문화거리 추가 지정
  • 광고
    광고
    주간베스트 TOP10
    많이 본 기사